가발2016. 5. 26. 18:46

###



결국엔 만들고야 말았다

두둥 " 도널드 트럼프 가발 " ㅎㅎ


생각보다 오랜시간이 걸렸다

스타일 샘플은 처음부터 잘 나왔는데, 셋팅하는데 시간이 좀 걸렸고,

도널드 트럼프의 블론드 느낌을 맞추고, 촬영하는데 일정이 좀 소요됐다


트럼프 가발이 유쾌하게 잘 나와서 다행이다

미국 대선후보를 이렇게 가지고 노는데, 후폭풍이 있지 않을까 싶다만

괜찮겠지? ^^;  


다음엔 어떤걸 해볼까~

코스프레 가발이 가장 신나고 유쾌한 듯 함


일부러 사진 연출도 트럼프의 유명한 짤을 연상시킬 수 있게 만들었는데, 많이 닮았네ㅎㅎㅎ




▲ 트럼프의 이 포즈가 뭔가 내 머리속엔 각인돼 있음




▲ 이런 표정도 자주 짓는 표정




▲ 이건 트럼프랑 솔직히 안 닮았구만




Posted by 辛昌勳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발2016. 4. 18. 09:50

###



미 공화당 대선주자인 도널드 트럼프 헤어스타일은 유명하다

대학 다닐 때, '어프렌티스'라는 방송프로그램으로 처음 트럼프를 접했는데, 그 때 부터 이상한 헤어스타일이었다

뭔가 세미한 김무스 스타일? ㅋㅋㅋ

김무스 스타일이라도 금발버프를 받아서 김무스처럼 웃기지는 않았다



근데 대선주자가 되면서 전세계인의 관심을 한 몸에 받다보니 뭔가 더 놀림거리의 대상이 되는 것 같다 

우연히 발견한 해외가십인데, 아주 재밌다ㅎ



#트럼프 가발밭 발견? 



▲노르웨이 트롬쇠에서 촬영된 식물사진(좌)에 트럼프 합성(우)



노르웨이 북부 트롬쇠에서 촬영된 밭이라는데, 

저런 가발? 머리카락 같은 식물이 있다는 것도 놀랍다만 트럼프 얼굴 합성해 놓은 사진이 더 놀랍다 ㅋㅋㅋㅋㅋ

트럼프는 젊은 시절부터 수십년을 저런 헤어스타일을 고수하고 있다는데,

실제로 저 밭에서 재배하고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든다 ㅎㅎ



▲ 트롬쇠에서 촬영된 식물과 동일한 식물사진



오늘부로 착수하는 프로젝트 하나. '도널드 트럼프' 가발 만들기!

회사에서 트럼프 가발 시도해보고, 실패하면 트롬쇠가서 하나 뽑아와야겠음 으흐






Posted by 辛昌勳

댓글을 달아 주세요

My Keyword2016. 4. 13. 15:57

###



어릴 때 부터 TV퀴즈프로그램 관심이 많았다

공부를 아주 잘해서 뭐 장학퀴즈 이런 곳에 나가고 그런 건 아니지만

퀴즈프로는 거의 빼놓지 않고 챙겨봤었다



대학 다닐 때도 MBC였나? 임성훈씨가 진행했던 퀴즈가 좋다?라는 프로그램

예심에 참여한 적도 있었는데.. 뭐 그 땐 똑 떨어졌음. 



쨌든, 요즘 즐겨보는 프로그램 1대100에도 한 번 참여해보고 싶어서 참가신청하고 온라인예심을 봤었다.

색시랑 둘이 앉아서 열심히 풀었다ㅋㅋ 



예심 문제 유형은 본방과 같은 3지선다 객관식이고, 문제 난이도는 정말 모 아니면 도. 

적어도 나한테는 그랬음. 아는 건 100% 알겠고, 모르겠는건 정말 0%! 아예 처음 듣는 이야기들이 문제로 나왔음

예심은 35문제에 풀이시간이 대략 15분 정도 주어졌나? 그랬는데 시간이 아주 부족한 편은 아니었음 



큰 기대없이 봤는데 예심 3일 이후쯤

바로 어제 저녁에 전화가 왔다. 이번 주 일요일 녹화있다고, 참여 가능하냐고~

당연히 콜! 하고 이번 주에 촬영하러 간다ㅋㅋ



100인에 속해 있어서 부담도 없고, 뭔가 재밌게 녹화하고 올 것 같다

쪽팔리지 않게 5단계 이상은 가야할텐데... 지나간 신문이라도 더 들춰봐야겠음



KBS 1대100에 참가신청하는 건 간단하다.

http://www.kbs.co.kr/2tv/enter/1vs100/with/100/index.html 여기서 시키는대로 신청하면 됨





간단한 자기소개서 작성하고, 

10:00 땡하면 시작하는 온라인예심 참여해서 문제풀고 전화를 기다리면 된다!



>주의< 

온라인예심 시간이 정해져 있으니, 꼭 시간을 잘지켜야 함. 

무조건 10:00에 시작해서 10:15분쯤 끝나게 돼 있었던 것 같다

즉, 10:10분에 문제 풀이 시작하면 5분만에 35문제를 다 풀어야하는 상황이 발생하니 주의! 


Posted by 辛昌勳

댓글을 달아 주세요